커뮤니티

전화 문의 안내

  • 061-724-7777
  • 평일 09:00 ~ 18:00
  • 토요일 09:00 ~ 13:00
  • 점심시간 13:00 ~ 14:00

공휴일, 일요일 외래진료는 쉽니다.

건강강좌

  • 커뮤니티
  • 건강강좌

제목

운동하면 몸만 튼튼해진다? 마음에 미치는 영향

운동은 몸을 튼튼하게 만들고 좀 더 건강한 삶을 누릴 수 있도록 돕는다. 이에 대한 연구는 계속 활발하게 진행되고 있는데 많은 전문가들은 운동이 몸의 건강뿐만 아니라 마음과 사회적 관계에도 영향을 미친다고 이야기한다.

운동하는 사람들

활동적이고 육체적으로 건강한 사람이 그렇지 않은 사람보다 삶에 더 만족하고 행복함을 느낀다고 알려진다. 또한 남들보다 더 강한 목적의식을 가지고 생활하며 더 많은 사람과의 관계를 유지하기 때문에 외롭거나 불안해할 가능성이 적다고 한다. 이처럼 운동이 마음 건강에도 영향을 미치는 이유는 무엇일까? 미국 신문 워싱턴포스트(wp)에서는 신체 활동이 정신 건강에 도움이 되는 이유에 대해 다음과 같이 설명했다.

흔히 달리기를 하면 기분 향상이 된다고 말하지만 이에 국한된 것만은 아니다. 요가, 수영, 춤과 같은 신체활동을 할 때도 달리기를 하는 것과 비슷한 느낌을 받을 수 있다. 오랜 시간 동안 과학자들은 이러한 기분 향상이 엔도르핀과 관련 있다고 한정하여 생각했지만 최근의 연구에서는 ‘엔도 카나비노이드’라는 신경 전달 물질과도 밀접한 관련이 있다고 밝혀졌다. 이는 걱정과 불안을 줄이고 마음에 안정을 준다. 엔도 카나비노이드는 다른 사람들과 함께 있을 때 얻는 즐거운 감정을 배가시킨다. 이 때문에 운동하는 날에는 친구나 가족과 더욱 긍정적인 상호 작용을 경험할 수 있다. 또한 운동은 불안을 진정시키는 뇌 영역을 증가하는 효과가 있으며 즐거움을 예측하고 동기를 부여하며 희망을 유지하는 데 도움을 준다.

규칙적인 운동은 행복 호르몬인 도파민을 더 높은 수준으로 끌어올린다. 이러한 변화는 우울한 감정을 가라앉히고 신경학적 혼란을 복구하는 데 도움을 준다. 만일 요가나 춤, 실내 자전거와 같은 운동을 다른 사람과 함께 한다면 소속감을 느끼고 그 안에서 기쁨과 신뢰를 쌓아갈 수 있다. 어떠한 운동이라도 이와 같은 긍정적인 영향을 줄 수 있다. 운동은 심장과 근육을 강화하는 데만 효과 있는 게 아니라 정신 건강을 유지하는 데 필수적이며 행복과 신뢰, 기쁨을 얻고 스트레스를 줄일 수 있다는 사실을 인지하고 꾸준히 자신의 신체 능력에 맞는 운동을 하는 게 좋다.

출처: 건강이 궁금할 땐, 하이닥 (www.hidoc.co.kr)